보도자료
커뮤니티 > 보도자료
'투맨쇼' MC딩동 "힘들 때 동생 양세형에게 용돈 받은 적 있어" 덧글 0 | 조회 67 | 2017-05-31 00:00:00
관리자  


[엑스포츠뉴스 정지영 인턴기자] 개그맨 MC딩동이 선배 개그맨 양세형과의 훈훈한 일화를 전했다. 

31일 방송된 SBS 러브FM '윤형빈, 양세형의 투맨쇼'에는 MC딩동이 출연했다.

이날 MC딩동은 DJ 양세형에 대해 "나보다 어리지만 선배다"며 "처음 SBS에 공채 개그맨으로 들어왔을 때 양세형 선배는 신 같은 존재였다"고 입을 열었다.  

이어 "힘들 때 내가 이미테이션 운동화를 신고 다녔다. 근데 어느 날 양세형 선배가 조용히 부르더니 돈을 주더라"며 "그러면서 이걸로 후배들 밥 사주거나 다른 데 쓰지 말고 브랜드 운동화를 사 신으라고 하더라"고 설명했다. 

또 "정말 감동이었다"며 "양세형 선배의 그런 따뜻함 덕분에 나도 후배들에게 내리사랑을 실천하고 있다"고 말했다.  

이세 양세형은 "부끄럽다"며 "나도 선배들에게 받은 사랑을 베푼 것일뿐"이라고 화답했다.